우리은행 비상금대출 위비 뱅크 대출 대상 기간 한도 신청방법

우리은행 비상금대출 통신정보를 활용한 신개념 비상금 대출입니다. 

통신등급을 활용하여 직장, 소득 따지지 않는 비상금대출입니다.  통신등급은 통신회사가 가지고 있는 정보를 활용하여 개인의 신용을 평가할 수 있도록 가공한 등급을 말합니다.

우리은행 비상금대출 아래에서 자세히 살펴보겠습니다.

우리은행비상금대출

우리은행 비상금대출

대출대상통신 3사(SKT, KT, LG U+) 이용고객이며 CB 1~6- 구간
대출금리기본금리 4.46%
대출한도최대 3백만원
대출기간1년

우리은행 비상금 대출은 신용대출입니다. 신용대출이란 부동산 등의 담보를 사용하지 않고 개인 또는 기업의 신용만으로 금융회사에서 대출을 받는 것을 말합니다. 대출 신청자의 신용에 따라 대출 가능 여부 및 이자율이 정해지는데요. 이때 금융기관에서는 고객의 신용상태를 점수로 산출하여 대출 여부와 대출금액을 결정하기 위해 신용평점제도를 활용합니다.

신용등급이 낮으면 대출 자체가 불가능하며, 신용등급이 높을수록 낮은 금리를 적용받게 됩니다. 금융기관이 신용등급을 평가할 때 가장 중요하게 고려하는 부분은 연체 여부입니다. 최근 금융기관들이 신용대출을 확대하면서 신용평점 제도의 활용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신용대출은 일반적으로 담보를 바탕으로 한 대출에 비해 그 금액이 적고 기간이 짧습니다.

우리은행  비상금대출 대상

통신등급 산출이 가능한 통신 3사(SKT, KT, LG U+) 이용고객이며 CB 1~6- 구간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합니다. 통신등급은 통신회사가 가지고 있는 정보를 활용하여 개인의 신용을 평가할 수 있도록 가공한 등급입니다.  외부신용구간(NICE 또는 KCB) / 내부신용등급 및 연체이력 등에 따라 대출 취급이 불가할 수 있습니다.

우리은행 비상금대출 금리

4.46 %의 최저근리이며 최고금리는 연체이자율을 포함하여 연 12%의 금리입니다. 

대출금리는 개인의 거래기여도와 신용도에 따라 달라집니다. 거래기여도는 대출 받는 시점에서의 수신 규모, 거래기간, 계좌이체건수, 신용카드 및 외환 거래 실적에 따라 각각 다른 점수가 부여되며, 신용도는 담보력과 직업등급, 개인신용평가표에 따라 점수가 산정됩니다. 이러한 점수의 차이에 따라 개인별 가산금리가 달라지는 것입니다.

우리은행 비상금대출 한도

최대 300만원까지 대출이 가능합니다. 카카오뱅크 비상금 대출이나 케이뱅크 비상금 대출 농협 올원 비상금 대출과 비교할 경우 한도가 비슷한 수준입니다. 사이다뱅크 비상금대출의 경우 한도가 500만원 이오니 아래 내용을 참고 바랍니다. 

사이다뱅크 비상금대출 자격 대상 한도 대출 금리

우리은행 비상금대출 기간

1년 12개월의 기간입니다.

우리은행 비상금대출 상환 방식

통장대출 형식 한도거래대출(마이너스통장)입니다.


한도거래대출 내에서 자유로이 상환하며, 대출 만기일에 전액상환하는 방식입니다.

우리은행 비상금대출 신청 방법

우리은행 위비뱅크  APP을 통해 대출 신청이 가능한 상품입니다. 

우리은행 비상금대출 위비뱅크

우리은행 위비뱅크  안드로이드 APP 다운로드 바로가기

우리은행 위비뱅크  애플 APP 다운로드 바로가기

우리은행 비상금대출 정리

지금 까지 우리은행 비상금 대출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아래와 같이 정리 합니다.

대출대상통신 3사(SKT, KT, LG U+) 이용고객이며 CB 1~6- 구간
대출한도최대300만원
대출기간12개월
상환방식마이너스통장
대출금리기본금리 4.46%
신청가능시간영업시간 내
기타

마치며

대출을 받으실 때에는 상환 계획을 철저히 세우시고 실행에 옮기시기 바랍니다. 은행 여신거래 기본 약관(가계용), 해당 대출약정서 및 담보 관련계약서 등의 내용을 반드시 확인하고 약관을 수령하시기 바랍니다.

본인의 조건을 잘 파악하셔서 대출 조건이 좋은 곳에서 대출을 진행 하셔야 됩니다. 무분별한 대출은 신용점수를 깍아내릴수 있고, 이는 다음번 대출을 더 안좋은 조건에서 진행 할수 있다는 말입니다.

관련글

하나 원큐 비상금 대출 자격 대상 한도 대출 금리
농협 올원 비상금대출 자격 조건 금리 한도
케이뱅크 비상금대출 자격 한도 금리

Leave a Comment